첫 번째 팁: 짧게 쓰고 싶을수록 오래 생각하라

인간은 좀처럼 권태를 견디지 못하는 존재라고 합니다. 그래서 바쁜 와중에도 조금만 빈틈이 생기면 그냥 쉬지 못하고 또 뭔가를 하려 한다죠. 헬스클럽에 가면 러닝머신 위를 달리며 영화를 보거나 자전거를 타면서 책을 읽는 ‘멀티태스킹 족’들을 볼 수 있는 것처럼 말이죠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