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내 NO에 침을 뱉어라" vs "내 NO에 고개를 숙여라" - 아홉시

아들아. 오늘 편지는 러시아 우화로 시작해보려고 해. 어떤 사람이 자기가 키우던 개의 꼬리를 잘라야 하는 일이 생겼대. 주인은 개를 너무도 사랑한 나머지 어떻게든 개가 느낄 고통을